‘인형의 집’ 이아린, 독특한 매력 뽐내

아이스크림 덕후로 순수 매력 폭발

기자명: 이계정   날짜: 2018-03-30 (금) 17:56 2개월전 257

 

ad2cfe578ac9718a10e3f4dd8a600ce7_1522400184_7246.jpg

 

(보건의료연합신문=이계정 기자) 배우 이아린(사진 왼쪽)이 ‘인형의 집’에서 엉뚱한 매력으로 화제다.


KBS 2TV 저녁일일드라마 ‘인형의 집’(김상휘 / 극본 김예나, 이정대)에서 이아린은 이름만큼 4차원 매력이 가득 넘치는 사차순으로 등장해 안방극장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극중 ‘매징핑거’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는 사차순(이아린 분)은 아뜰리에 수석 재봉사를 꿈꾸며 바느질 실력만큼은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실력의 소유자이다.

특이한 헤어스타일과 옷차림만큼 남들과 다른 독특한 사고방식을 보여주고 있는 사차순은 위너스그룹 디자인 연수생 사이에서 유일하게 학벌과 조건을 따지지 않고 타인의 실력을 순수하게 인정할 줄 아는 인물이다.

뛰어난 실력의 소유자 홍세연(박하나 분) 향한 동기들의 시기와 질투, 모함이 그치지 않는 가운데, 사차순은 유일하게 그녀의 편에 서서 든든한 지원자 역할을 하고 있다.

사차순의 순수한 매력은 지난 29일 방송에서 빛을 발했다. 디자인 연수생 설문지 속 소원을 적는 란에 '휴게실 아이스크림 기계를 놔달라'고 적어낸 것이다.

홍세연을 향한 견제가 갈수록 거세지는 가운데, 아이스크림 하나에 행복해 하는 사차순을 통해 따뜻함을 전해주며 극에 활력을 불어 넣고 있다. 

중앙대학교 연극영화학과를 졸업한 이아린은 영화 ‘댄싱퀸’ 드라마 ‘굿 닥터’ ‘고교처세왕’ ‘너를 사랑한 시간’ ‘연쇄쇼핑가족’ ‘내일 그대와’ 등에 출연했다. 최근에는 웹드라마 ‘모알비’(이하 모두가 알고 있는 비밀)의 작가 겸 감독으로 데뷔,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현재 ‘모알비’ 시즌2 집필 중에 있다. 

한편 ‘인형의 집’은 매주 평일 오후 7시 50분에 방송된다.